본문 바로가기

나의 삶

아침 인사

728x90

 

 

 

새벽 6시.

헬스장에서 간단한 운동과 샤워를 마치고

내가 사는 아파트 정문으로 들어서면

상큼한 신록들이

서로 다투어 내 코를 자극한다.

 

"얘들아. 고맙다! 너희들 사시사철 참 변함없구나!"

"백발 할아버지도 건강하세요!"

 

벌써 20여 년째 계속되는

우리들끼리의 산뜻한 아침 인사다.

*^^*

 

 

 

728x90

'나의 삶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인도 '타지마할'이 시끄럽다  (11) 2024.06.07
외손녀  (19) 2024.06.06
얘야! 너무 예쁘구나!  (9) 2024.04.20
늦게 찾아온 벚꽃  (8) 2024.04.06
2023년 12월 마지막 달에  (11) 2023.12.07